화산지애 8

화산지애

Book 8
컨텐츠헤라
Free sample

  김광수 신무협 장편소설 『화산지애』

난주의 겁없는 인생 화운룡!
무당파 제자에게 쪽팔린 일격을 맞고 복수를 준비한다!
천하제일 왕거지 사부에게서 무공을 익힌 화운룡의 무림 출두!
그를 기다리는 수많은 인연과 꼬리를 물고 일어나는 사건들.

천하태평 화운룡, 뭇 미녀를 희롱하고 천하무림을 찜쪄먹을 사건을 준비하는데…

여기 대 화산을 진정으로 사랑하는 이들의 파란만장한 서사시가 펼쳐진다.
아름다운 화산지애(華山之愛)라는 이름으로…
Read more

About the author

 

작가 김광수는 판타지 소설 『프라우슈 폰 진』(전 14권)으로 2003년 데뷔하여, 이후 『영웅』(전 9권), 『마계대공연대기』(전 30권), 『21세기 대마법사』(18권) 등 무협과 판타지물을 두루 발표했다. 그만의 독특한 유머 코드와 속도감 있는 전개는 정통/퓨전 판타지물 모두에서 돋보이는 김광수만의 독특한 매력이다. 최근에는 『마스터 K』(전 21권)라는 제목의 현대 판타지를 선보여 수많은 독자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 판타지 작가 중 한 명이다. 
Read more

Reviews

Loading...

Additional Information

Publisher
컨텐츠헤라
Read more
Published on
Mar 19, 2015
Read more
Pages
300
Read more
Language
Korean
Read more
Genres
Fiction / Action & Adventure
Read more
Content Protection
This content is DRM protected.
Read more
Read Aloud
Available on Android devices
Read more

Reading information

Smartphones and Tablets

Install the Google Play Books app for Android and iPad/iPhone. It syncs automatically with your account and allows you to read online or offline wherever you are.

Laptops and Computers

You can read books purchased on Google Play using your computer's web browser.

eReaders and other devices

To read on e-ink devices like the Sony eReader or Barnes & Noble Nook, you'll need to download a file and transfer it to your device. Please follow the detailed Help center instructions to transfer the files to supported eReaders.

See entire series

소월
〈1권무료〉 『영혼기병』 『강룡검제』의 작가 소월 오랜 기다림 끝에 돌아온 그가 선사하는 무협의 백미! 학사의 운명을 타고나 검 하나로 세상 위에 오롯이 서다 억겁에 걸쳐 검의 길을 걷는 이가 부지기수이나 그 길의 끝에 다다른 이는 존재하지 않음이라 오직 단 한 명만이 그 궁극을 목도했다고 스스로 자부하니 어느 누구도 그 말을 감히 부정하지 못했다 그 어떤 휘황찬란한 수식도 필요 없었기에 세상은 그에게 짧은 무명만을 선사했다 "그 묘리를 모두 깨칠 수만 있다면, 천하에 무서울 것이 없으리라." 검신(劍神), 오직 검으로서 신의 경지에 이른 자! 이제 서윤의 이름으로 강호 무림은 진동한다!『영혼기병』 『강룡검제』의 작가 소월 오랜 기다림 끝에 돌아온 그가 선사하는 무협의 백미! 학사의 운명을 타고나 검 하나로 세상 위에 오롯이 서다 억겁에 걸쳐 검의 길을 걷는 이가 부지기수이나 그 길의 끝에 다다른 이는 존재하지 않음이라 오직 단 한 명만이 그 궁극을 목도했다고 스스로 자부하니 어느 누구도 그 말을 감히 부정하지 못했다 그 어떤 휘황찬란한 수식도 필요 없었기에 세상은 그에게 짧은 무명만을 선사했다 "그 묘리를 모두 깨칠 수만 있다면, 천하에 무서울 것이 없으리라." 검신(劍神), 오직 검으로서 신의 경지에 이른 자! 이제 서윤의 이름으로 강호 무림은 진동한다!
©2018 GoogleSite Terms of ServicePrivacyDevelopersArtistsAbout Google
By purchasing this item, you are transacting with Google Payments and agreeing to the Google Payments Terms of Service and Privacy Not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