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단편선. 4톨스토이 문학전집 9

Jakka Jungsin Publishing
Free sample

톨스토이의 만년 문학을 대표하는 걸작 중단편들! 2010년 톨스토이 사망 100주년을 기념하는 「톨스토이 문학전집」 시리즈 아홉 번째 『중단편선 4』. 권위 있는 러시아어 원전을 바탕으로, 원서가 지닌 문체와 느낌을 충실히 반영한 전집이다. 이 책에는 톨스토이가 사망하기 직전까지 생의 마지막 불꽃을 태우며 써내려간 역작 중단편들이 담겨 있다. 1902년에서 1910년 사이에 발표한 것들로, 악을 멀리하고 선을 갈망하는 작가의 신념이 고스란히 반영되어 있다. 악에 대한 무저항주의, 세속적으로 변한 러시아 정교에 대한 비판, 비인간적인 사형제도에 관한 고발, 형제애로 대변되는 휴머니즘 등의 사상이 구체적으로 형상화되었다.
Read more

About the author

저자 레프 니콜라예비치 톨스토이는 남러시아 툴라 근처에 있는 영지 야스나야 폴랴나에서 명문 백작가의 사남으로 태어났으나 어려서 부모를 잃고 고모를 후견인으로 성장했다. 카잔대학에서 3년 동안 공부한 후 대학교육에 실망을 느껴 영지로 돌아가 농민생활 개선에 힘썼으나 실패하고, 잠시 방탕한 생활을 하기도 했던 톨스토이는 1851년 3월 「어제 이야기」를 썼으나 미완성으로 남겼다. 이해에 사관후보생으로 입대했으며 이듬해 《소브레멘니크》에 「소년 시절」을 발표하면서 전역하기까지 활발한 창작활동을 하였다. 1862년 34세 때 궁정의사의 딸인 18세의 소피야 안드레예브나 베르스와 결혼, 교육잡지를 발간하기도 하면서 문학에 전념하여 불후의 명작 『전쟁과 평화』를 발표하였으며 이어 『안나 카레니나』 『부활』 등의 역작을 남겼다. 그러나 『안나 카레니나』를 완성할 무렵부터 죽음에 대한 공포와 삶에 대한 무상함으로 심한 정신적 갈등을 겪는다. 1910년 10월 28일 가족들 몰래 가출하여 11월 7일 라잔 우랄 철도의 작은 간이역 아스타포보(현 톨스토이역) 역장 관사에서 숨을 거두었다. 임종 때 아내를 보기를 거부한 톨스토이의 마지막 말은 “진리를...... 나는 영원히 사랑한다...... 왜 사람들은......”이었다.

Read more

Reviews

Loading...

Additional Information

Publisher
Jakka Jungsin Publishing
Read more
Published on
Apr 25, 2011
Read more
Pages
686
Read more
ISBN
9788972884606
Read more
Language
Korean
Read more
Genres
Literary Collections / Russian & Former Soviet Union
Read more
Content Protection
This content is DRM protected.
Read more
Read Aloud
Available on Android devices
Read more

Reading information

Smartphones and Tablets

Install the Google Play Books app for Android and iPad/iPhone. It syncs automatically with your account and allows you to read online or offline wherever you are.

Laptops and Computers

You can read books purchased on Google Play using your computer's web browser.

eReaders and other devices

To read on e-ink devices like the Sony eReader or Barnes & Noble Nook, you'll need to download a file and transfer it to your device. Please follow the detailed Help center instructions to transfer the files to supported eReaders.
톨스토이
톨스토이의 예술관과 철학을 집대성한 생애 마지막 장편소설! 톨스토이 생애 마지막 장편소설『부활』. 11년간에 걸쳐 집필한 이 소설은 전쟁과 평화, 안나 카레니나와 함께 톨스토이 3대 걸작 중 하나로 평가받는 작품이다. 대작가이자 사상가인 톨스토이의 면면을 가장 잘 보여주는 장편소설로 꼽히는 이 작품은 전작들보다 사회적으로 쓰였으며, 더 원숙해진 작가의 예술관과 인생관을 집대성하고 있다. 이 소설에는 이전 작품들에 간간이 등장했던 인물인 네흘류도프가 주인공으로 등장한다. 네흘류도프는 톨스토이가 애착을 가졌던 인물로 젊은 시절의 그를 연상케 한다. 탁월한 심리 묘사를 통해 네흘류도프가 카츄샤에게 저지른 죄로 인해 그녀가 타락해가는 과정과, 네흘류도프의 참회와 속죄로 두 사람이 영적ᆞ정신적으로 부활하는 모습을 그리고 있다. 톨스토이는 모순적이고 이기적인 보통 인간을 대변하는 네흘류도프라는 인물의 부활을 통해 용서와 구원의 메시지를 전해준다. 진정한 자기희생의 과정에서 겪게 되는 고뇌와 고통, 성숙의 과정을 사실적으로 풀어내고 있다. 또한 제정 러시아의 부패한 시대상과 귀족들의 허위의식, 토지 소유 문제, 수감자들의 비인도적인 대우 등을 생생하게 묘사하였다. 인간이 지닌 근원적인 모순과 사회 제도의 모순 모두에 날카로운 비판을 가하는 작품이다. ☞ 시리즈 살펴보기! 2010년의 톨스토이 사망 100주년을 기념하는「톨스토이 문학전집」시리즈. 권위 있는 러시아어 원전을 바탕으로, 원서가 지닌 문체와 느낌을 충실히 반영하고 현대적인 감각을 살려 톨스토이의 작품들을 번역하였다. 기획에서 발간까지 총 5년에 걸쳐 9명의 역자들이 참여하였다.『부활』은 이 문학전집의 두 번째 작품이다.
Leo Tolstoy
The must-have Pevear and Volokhonsky translation of one of the greatest Russian novels ever written

Described by William Faulkner as the best novel ever written and by Fyodor Dostoevsky as “flawless,” Anna Karenina tells of the doomed love affair between the sensuous and rebellious Anna and the dashing officer, Count Vronsky. Tragedy unfolds as Anna rejects her passionless marriage and thereby exposes herself to the hypocrisies of society. Set against a vast and richly textured canvas of nineteenth-century Russia, the novel's seven major characters create a dynamic imbalance, playing out the contrasts of city and country life and all the variations on love and family happiness.

While previous versions have softened the robust and sometimes shocking qualities of Tolstoy's writing, Pevear and Volokhonsky have produced a translation true to his powerful voice. This authoritative edition, which received the PEN Translation Prize and was an Oprah Book Club™ selection, also includes an illuminating introduction and explanatory notes. Beautiful, vigorous, and eminently readable, this Anna Karenina will be the definitive text for fans of the film and generations to come. This Penguin Classics Deluxe Edition also features French flaps and deckle-edged paper.

For more than seventy years, Penguin has been the leading publisher of classic literature in the English-speaking world. With more than 1,700 titles, Penguin Classics represents a global bookshelf of the best works throughout history and across genres and disciplines. Readers trust the series to provide authoritative texts enhanced by introductions and notes by distinguished scholars and contemporary authors, as well as up-to-date translations by award-winning translators.


From the Trade Paperback edition.
©2018 GoogleSite Terms of ServicePrivacyDevelopersArtistsAbout Google
By purchasing this item, you are transacting with Google Payments and agreeing to the Google Payments Terms of Service and Privacy Notice.